[스포츠서울 황철훈·이우석·이주상기자]

[스포츠서울 황철훈·이우석·이주상기자] 역시 치킨 만한게 없다. 괜히 ‘치느님’일까. 기나긴 여름밤 보내는 야식이든 시원한 생맥주 곁들일 안주든 역시 치킨이 진리다. 세계에서 가장 닭을 잘 튀긴다는 대한민국. 그중에서도 유명하다는 전국 유명 치킨집을 꼽았다. 마침 삼복도 지났으니 이젠 제법 손님 대접받을 때다.
서울과 지방 몇집을 꼽다보니 익산 솜리통닭과 부산 거인통닭은 사진이 없어 빠졌다. 안타깝다. 흑.

★서울 문래동 원조마늘통닭=원조마늘통닭은 1970년에 문을 열어 47년의 기나긴 전통을 이어온 문래동 토박이 통닭집이다. 옛날 전통 방식 그대로를 고수하며 현재 2대째 가업을 이어오고 있다. 과거 이곳은 고단한 일과를 마친 영등포 철공소와 방직공장 노동자들이 맥주 한잔에 고된 노동의 하루를 마감하며 영양을 보충했던 곳이다.

특별할 것 없이 튀겨내온 통닭에 다진 마늘이 덮밥처럼 수북하게 얹혀 있다. 마늘을 입에 넣어보니 맵지않다. 특유의 마늘 향만 가득하다. 국산 마늘을 다져서 1주일 동안 저온 숙성해 마늘의 매운맛을 잡았다. 통닭은 얼리지 않은 냉장육을 가마솥에서 튀겨내는 옛날통닭 그대로다.

고소하고 바삭한 통닭에 숙성된 생마늘을 듬뿍 올려 입에 넣으면 고소하고 담백한 닭고기와 특유의 마늘향이 어우러져 환상의 궁합이다. 기름에 튀긴 통닭의 느끼함이 한순간에 사라지는 마법. 마늘의 마법이다. 또한 이 집의 모래집 튀김도 별미다. 모래집 특유의 담백함과 쫄깃한 식감에 자꾸 손이 간다.

원문보기:
http://www.sportsseoul.com/news/read/541464#csidxf5be38a8a5a9571a247003606bd832a